동해해경청장, 설 연휴 기간 일선 치안현장 점검
동해해경청장, 설 연휴 기간 일선 치안현장 점검
  • 국제전문기자CB(특별취재반) 김지성 기자
  • 승인 2024-02-1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 현장부서 비상대응태세 점검 및 근무자 격려

동해지방해양경찰청장(치안감 김성종)은 12일 설 연휴 기간 비상대응태세를 확립하고 현장부서 근무자들의 사기진작을 위해 치안현장 점검에 나섰다.

김 청장은 이날 강릉시 주문진읍 소재 주문진파출소를 방문해 직접 주문진파출소 연안구조정에 승선하여 관광 유람선인 해피아워호의 운항 항로를 점검하는 등 연안 해역 안전점검에 만전을 기하였다.

또한, 연휴 마지막 날 해안가, 방파제, 관광지를 찾는 귀성객이 증가할 것을 대비하여 순찰 강화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각별히 신경 써 달라고 당부하였으며 국민의 안전을 위하여 설 연휴 기간에도 쉬지 않고 근무하는 현장 직원들을 격려하였다.

김성종 동해지방해양경찰청장은 “설 연휴기간 동안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”며 “국민들께서는 해안가, 방파제 및 갯바위 등 위험구역 출입을 자제하고 해양경찰 업무에 적극 협조해 달라”고 말했다.